[포토] 코로나19 공포… 대구는 ‘마스크 대란’

입력 : ㅣ 수정 : 2020-02-23 12:0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23일 오전 대구 서구의 한 생활용품점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사기 위해 줄을 서 있다.

대구 시민들은 가게가 문을 여는 오전 10시에 마스크를 사기 위해 줄을 섰으며 해당 가게는 1인당 마스크 3장과 손소독제 1개로 수량을 제한 판매했다. 2020.2.23

뉴스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