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스마트폰 1시간 이상 만지지 못하게 하세요

입력 : ㅣ 수정 : 2019-04-25 17:1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계보건기구(WHO)가 영유아의 스마트폰 노출을 최소화하라고 권고했다. 피엑스히어닷컴

▲ 세계보건기구(WHO)가 영유아의 스마트폰 노출을 최소화하라고 권고했다.
피엑스히어닷컴

1세 이하 어린이는 스마트폰 등 전자기기 화면을 일절 보지 못하게 하라고 세계보건기구(WHO)가 권고했다. WHO는 또 2~4세 어린이에게는 스마트폰 등을 보게는 하되 최대 1시간을 넘기지 않게 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노출 시간이 짧을수록 더 좋다고 덧붙였다.

BBC 등은 WHO가 24일(현지시간) 어린이의 스마트폰 사용과 관련한 가이드라인을 처음으로 회원국에 제시했다고 전했다. 이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1∼4세의 어린이는 건강한 성장을 위해 스마트폰을 비롯한 텔레비전과 게임기기 노출을 최소화하고 하루 최소 3시간 이상 다양한 신체적 활동을 해야 한다.

WHO는 과도한 전자기기 노출로 인한 비활동적인 상태가 지속되면 비만, 수면부족 등과 연결된다고 경고했다. WHO는 2017년 펴낸 보고서에서 전 세계 비만 어린이와 청소년 수가 저소득 국가 중심으로 40년 동안 1억 2000만명으로 10배 이상 늘었다고 밝혔었다. WHO는 또 어린이, 청소년에게 잠이 부족한 것은 TV 시청, 비디오 게임과 연관이 있다고 지적했다.

WHO는 “건강한 신체적 활동과 정적인 행동, 수면 습관 등은 어렸을 때 만들어지며 이같이 어렸을 때 만들어지는 습관은 유년기와 청소년기, 성인기의 습관을 형성하게 된다”고 밝혔다.

강신 기자 x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