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매직 어드벤처’ 소월아트홀서 2월18일까지 공연

입력 : ㅣ 수정 : 2018-01-26 14:4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뮤지컬 ‘매직 어드벤처’가 지난 1월 12일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개막했다고 밝혔다. ‘매직 어드벤처’는 매직랜드의 공주 올리비아가 친구들을 만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며 성장해나가는 마법의 모험이야기로 마치 해리포터와 오즈의 마법사의 만남 같은 스토리로 전개된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뮤지컬 ‘매직 어드벤처’가 지난 1월 12일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개막했다고 밝혔다. ‘매직 어드벤처’는 매직랜드의 공주 올리비아가 친구들을 만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며 성장해나가는 마법의 모험이야기로 마치 해리포터와 오즈의 마법사의 만남 같은 스토리로 전개된다.

뮤지컬 ‘매직 어드벤처’가 지난 1월 12일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개막했다고 밝혔다.

‘매직 어드벤처’는 매직랜드의 공주 올리비아가 친구들을 만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며 성장해나가는 마법의 모험이야기로 마치 해리포터와 오즈의 마법사의 만남 같은 스토리로 전개된다. 2017 대한민국콘텐츠 대상을 수상한 애니매이션을 원작으로 한 ‘매직 어드벤처’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뮤지컬로 찾아왔다.

뮤지컬 ‘매직 어드벤처’는 애니메이션을 기반으로 한 마법이야기인 만큼 마술과 영상이라는 대중적인 코드를 입혀 무대 위에 매직랜드의 판타지를 구현한다. 국내 최초 초대형 ‘역피라미드 홀로그램’ 기법을 도입하고 플라잉 기술을 사용하여 무대공간을 입체적으로 사용함으로써 다양한 효과를 만들어낸다. 회전무대와 각종 마술도구를 활용하여 단순히 보고 즐기는 공연이 아닌 신비로움과 재미를 더한 오감만족 뮤지컬로 한국판 해리포터의 판타지를 구현한다.

뮤지컬 ‘매직 어드벤처’는 캐스팅에서도 여타의 가족뮤지컬과 차별화를 보인다. 아이돌그룹 레인보우 조현영과 라붐 소연이 주인공 올리비아로 뮤지컬 무대에 데뷔한다. 개그맨 김늘메가 매직랜드의 왕과 감초역할을 하는 수석기사단으로 캐스팅되어 무대 위 활력을 더한다.

또한 연극과 뮤지컬 그리고 영화를 넘나들며 개성 강한 연기를 펼치는 배우 김철무와 김보겸이 캐스팅 되었으며, 최근 뮤지컬 ‘죽일 테면 죽여봐’에서 선굵은 연기를 선보였던 박근식과 가족 뮤지컬, 성인뮤지컬을 넘나들며 다양한 모습을 선보이는 신혜원, 맹주영도 함께하여 무대를 꽉 채워줄 예정이다.

명품 퍼포먼스와 매직컬,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제작해 온 에이투비즈는 “뮤지컬 ‘매직어드벤처’는 2017 대한민국콘텐츠 대상을 수상한 원작을 바탕으로 국내외 화려한 수상경력을 가진 창작진들이 매직랜드의 판타지를 구현한다”고 전했다.


뮤지컬 ‘매직 어드벤처’는 만 36개월이상 관람할 수 있으며, 2017년 1월 12일부터 2월 18일까지 서울시 성동구에 위치하고 있는 소월아트홀에서 공연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