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보조 ‘그린마테추출물’ 카페인 주의

입력 : ㅣ 수정 : 2018-01-05 00: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르시니아’ 간·심장질환 조심
‘녹차추출물’ 간독성 유발 가능
식약처 기능성 원료 8종 재평가

다이어트 기능성 물질 ‘가르시니아캄보지아추출물’을 섭취할 때는 간질환과 심장질환에 주의해야 한다.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는 ‘그린마테추출물’은 섭취 전 카페인 농도를 살펴보는 것이 좋다.
다이어트 보조  ‘그린마테추출물’ 카페인 주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다이어트 보조 ‘그린마테추출물’ 카페인 주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건강기능식품에 들어가는 기능성 원료 8종의 인정사항을 변경한다고 4일 밝혔다. 우선 체내 지방 생성 억제 효과가 있어 다이어트 제품에 많이 쓰이는 가르시니아캄보지아추출물은 간질환, 신장질환, 심장질환 등의 기능에 이상이 있을 경우 섭취 전 전문의와 상담해야 한다. 또 임산부와 수유기 여성, 어린이는 섭취를 피하는 것이 좋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NECA)은 2016년 국내외 연구문헌 분석을 통해 가르시니아캄보지아가 급성 간염, 간부전과 같은 간손상과 급성 심근염, 심장빈맥과 같은 심장질환을 일으킬 위험이 있다고 경고한 바 있다.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는 그린마테추출물은 카페인이 많아 카페인 민감도가 높은 사람이 섭취하거나 커피 등 다른 카페인 함유 식품과 함께 섭취할 때 주의해야 한다. 앞으로 150㎎ 이상 카페인을 함유하면 ‘고카페인’ 문구가 붙고 카페인 함유 기준도 강화했다.


항산화, 체지방 감소, 혈중 콜레스테롤 개선에 쓰이는 ‘녹차추출물’과 기억력 개선에 도움이 되는 ‘녹차추출물·테아닌복합물’은 기능 성분인 카테킨을 구성하는 성분 중 하나인 ‘에피갈로카테킨갈레이트’(EGCG)가 간독성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어 일일섭취량이 하루 300㎎ 이하로 설정됐다. 이 밖에 유산균 증식과 유해균 억제에 도움을 주는 프로바이오틱스 제조 기준에는 항생제 내성 유전자 및 독성 유전자가 없음을 확인해야 한다는 사항이 추가됐다. 구체적인 재평가 결과는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8-01-05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