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아베, 도쿄 등 7개 지역에 긴급사태 선언 준비”

입력 : ㅣ 수정 : 2020-04-06 18: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스크를 쓴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3일 참의원 본회의에 참석했다. 2020.4.3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마스크를 쓴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3일 참의원 본회의에 참석했다. 2020.4.3 AP 연합뉴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6일 열린 자민당 간부회의에서 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긴급사태 선언을 하기 위한 준비를 한다는 방침을 전달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긴급사태 발령 대상은 도쿄도(東京都)와 오사카부(大阪府) 등 7개 광역지자체이며, 발령 기간은 다음 달 6일까지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