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 여의도 윤중로 버스노선 임시 우회…지하철도 무정차 통과 가능

입력 : ㅣ 수정 : 2020-04-03 10: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봄꽃축제 취소…윤중로 버스정류소 6곳 폐쇄
코로나 19여파로 여의도 벚꽃길 일부가 폐쇄된 가운데 2일 서울 여의도에서 영등포구청소속 가로정비 관계자들이 순찰을 돌고 있다. 2020.4.2 박지환기자 popocar@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코로나 19여파로 여의도 벚꽃길 일부가 폐쇄된 가운데 2일 서울 여의도에서 영등포구청소속 가로정비 관계자들이 순찰을 돌고 있다. 2020.4.2 박지환기자 popocar@seoul.co.kr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여의도 윤중로 인근 버스 정류소가 폐쇄되고, 이곳을 지나는 버스는 우회한다.

 서울시는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윤중로 버스노선을 임시 우회한다고 3일 밝혔다. 윤중로에서 열리는 여의도 봄꽃축제가 취소됐는데도 방문할지 모르는 나들이객을 막기 위해서다.

주말기간에는 여의도 윤중로 인근 버스 정류소 6곳이 폐쇄된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여의도공원, 여의나루역, 여의도중학교 정류소다. 해당 정류소에 정차하는 17개 노선은 우회 운행한다.

평일에는 공원 진입로와 근접한 여의나루역 2번 출구 앞에 있는 여의나루역 정류소가 30m 앞으로 이동한다. 버스 노선별 우회노선 정보는 정류소와 버스 내부에 부착하며, 서울시 교통정보시스템(TOPIS)나 시내버스 승강장 안내시스템(BIT)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만약 여의도 방문객이 많을 경우 4일에는 필요에 따라 5호선 여의나루역을 무정차 통과한다. 시 관계자는 “지하철 역사나 주변이 혼잡해 지하철 이용승객이 밀집될 경우 역장 판단 하에 탄력적으로 무정차 통과한다”며 “갑작스러운 무정차 통과로 인한 시민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안내 방송 등을 통해 사전 안내한다”고 말했다.

앞서 영등포구는 여의도 봄꽃축제를 취소하고, 국회의사당 뒤편 윤중로(여의서로) 1.6㎞ 구간을 통제했다. 차로는 11일까지, 보행로는 10일까지 통행이 금지된다.

이민영 기자 m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