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코로나19는 하나님의 뜻’ 1인 시위하는 신천지 교인

입력 : ㅣ 수정 : 2020-02-23 15: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3일 오전 대구 북구 북부소방서 칠성119 안전센터 앞에서 부산에서 온 6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하나님의 뜻이라고 주장하는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 남성은 본인은 신천지 교인이 아니라며 “코로나가 중국에서 발원해 한국에 번진 것은 하나님의 뜻”이라며 “이만희가 ‘내가 하나님이다’이라고 하니, 내가 하나님의 보냄을 받아 바로 잡으려고 대구에 왔다”고 주장했다. 2020.2.23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