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쏘카’로 초등생 성폭행 30대 전화기서 성착취물 12개 발견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4-08 13:41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디지털포렌식 결과 성착취 영상 12개 발견


지난 2월 초등학생을 불러낸 뒤 공유차 서비스 ‘쏘카’로 납치해 성폭행한 30대 남성이 미성년자를 상대로 저지른 추가 범행이 휴대전화에서 발견됐다.

충남도경찰청은 7일 “해당 남성 ATl의 휴대전화 디지털포렌식을 마친 결과 성 착취 영상 12개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2016년부터 저장된 12개 영상 가운데 A씨가 직접 미성년자를 촬영한 영상은 2개인 것으로 파악했다.

나머지 영상 10개는 인터넷에서 내려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A씨는 지난 2월 6일 온라인상에서 알게 된 초등학생 B양을 충남의 한 지역에서 만나 수도권 자신의 집으로 데려간 뒤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당시 A씨는 수도권과 충청도를 오갈 때 ‘쏘카’를 이용했는데, 부모와 경찰이 쏘카 측에 용의자 정보 제공을 요구했지만 쏘카 측이 이를 거부해 용의자 특정과 초등생 구조가 늦어졌다는 비판이 제기된 바 있다.

A씨는 B양과 헤어지면서 “너희 집 주소를 알고 있으니 조심하라”며 협박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난달 17일 A씨의 휴대전화에서 발견된 성착취 영상물 등 추가 증거물을 검찰에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B양 외 피해자 신원은 현재까지 파악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