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故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 눈물 흘리는 아들 건호씨

입력 : ㅣ 수정 : 2020-05-23 14: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3일 오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이 열린 가운데 노 전 대통령 아들 건호씨가 노 전 대통령 생전 영상을 보다 눈물을 닦고 있다.

올 해 추도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자 최소화된 규모로 진행됐다. 노 전 대통령 부인인 권양숙 여사와 아들 건호씨 등 유족과 각계 주요 인사 등 100여명여만 추도식에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2020.5.23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