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화재 연기에 뒤덮인 ‘교토 애니메이션’

입력 : ㅣ 수정 : 2019-07-18 15: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8일 오전 10시 35분께 방화로 불이 난 교토시 후시미(伏見)구 모모야마(桃山)의 애니메이션 제작회사 ‘교토 애니메이션’ 스튜디오 건물에서 소방관들이 화재를 수습하고 있다.

일본 소방국에 따르면 이날 이 사고로 1명이 사망하고, 35명 이상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부상자 중 6명은 중상이며, 실종자가 20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교도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