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소은, 건강미 넘치는 섹시 몸매

입력 : ㅣ 수정 : 2019-01-10 13: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소은이 2년 연속 란제리 브랜드 ‘BYC’의 모델이 돼 화제다. 건강미 넘치는 몸매와 다채로운 매력으로 ‘광고퀸’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것.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이너웨어 브랜드 ‘BYC’와 인연을 맺게 된 김소은은 드라마, 광고 등 다양한 활동으로 쌓은 선호도와 신뢰감 있는 이미지로 BYC의 20, 30대 연령층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아왔다.

이에 ‘BYC’ 관계자는 “그동안 BYC 란제리 쎌핑크, 르송의 전속 모델로 최선을 다한 김소은 배우와 올해도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추기로 했다.”며 “계속해서 배우 김소은의 활동을 기대해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번에 두 번째 BYC의 모델이 된 김소은은 그동안 특유의 밝고 청순한 이미지와 반전 있는 시크, 섹시의 모습으로 어떠한 컨셉의 화보도 완벽 소화, 다양한 느낌의 결과물을 선사해 앞으로도 BYC와 보여줄 시너지에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