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복지재단 이사장에 이서현씨

입력 : ㅣ 수정 : 2018-12-06 21: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이끌어 온 이서현 사장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으로 자리를 옮긴다. 삼성복지재단은 6일 임시 이사회를 개최해 이 사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동생인 이 신임 이사장은 내년 1월 1일 취임하며 임기는 4년이다.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에 이서현씨

▲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에 이서현씨

삼성복지재단 측은 “이 신임 이사장은 삼성복지재단의 설립 취지를 계승하고 사회공헌 사업을 더 발전시킬 적임자로, 평소 소외계층 청소년과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왔다”고 밝혔다. 이 사장은 리움미술관의 운영위원장도 맡는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2018-12-07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