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건아, 1라운드 MVP 선정…개인 통산 두번째

입력 : ㅣ 수정 : 2018-11-07 17: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라건아 KBL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라건아
KBL 제공

남자프로농구 1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라건아(현대모비스)가 선정됐다.

KBL은 7일 ”기자단 투표 결과 라건아가 총 유효 투표 수 94표 중 72표를 획득해 같은 팀 이대성(7표)을 제치고 1라운드 MVP에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삼성에서 뛰던 2017~18시즌 2라운드에 이어 개인 통산 두번째 라운드 MVP 수상이다.

라건아는 2018~19시즌 1라운드 9경기에서 평균 33분54초를 출전해 26.1득점(3위), 16.6리바운드(1위), 1.4블록(5위)을 기록했다. 지난 13일 부산 KT전에선 24득점 22리바운드, 같은 달 19일 서울 삼성전에선 39득점 20리바운드를 기록하며 2차례나 20-20을 달성했다. 라건아의 활약에 힘입어 현대모비스는 9경기 중 8승1패를 거두며 1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라건아는 MVP 기념 트로피와 상금 200만원을 받는다.

한재희 기자 jh@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