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어원, 정책용어 국민 제보 창구 개편

입력 : ㅣ 수정 : 2018-11-01 10:0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공기관 언어 개선에 적극 참여 기대
국립국어원(원장 소강춘)이 ‘정책용어 상담 창구’를 새롭게 단장했다. 국어원은 31일 공공기관의 어려운 용어로 소통에 불편을 느낄 때는 국어원의 ‘어려운 정책용어 국민 제보’ 게시판을 이용해 알려 달라고 밝혔다.

이 게시판에서는 공공기관의 어려운 용어에 대한 개선안도 제시할 수 있다. 제보된 용어에 대해서는 관련 내용이 해당 기관에 전달된다.

공무원들이 알기 쉬운 정책용어를 만들고 싶을 때도 이 게시판을 이용하면 된다. 정책용어 상담 창구에서 공공기관이 자체적으로 마련한 정책명, 제도명, 사업명 등에 대해 적절성을 검토해 달라고 요청하면 검토와 함께 필요할 때는 대체어를 제공하는 등의 상담을 해 준다. 해당 용어가 이해하기 쉬운지, 부정적 어감은 없는지 등을 검토한다.

‘정책용어 상담’과 ‘어려운 용어 국민 제보’ 창구는 국어원 누리집(http://www.korean.go.kr/) 첫 화면의 ‘자주 찾는 서비스’에서 ‘정책용어 상담’과 ‘어려운 용어 국민 제보’를 누르면 된다.

국어원은 공공기관의 언어가 개선될 수 있도록 적극 참여해 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경우 기자 w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