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65세 이상 노인 독감 무료접종 시작

입력 : ㅣ 수정 : 2018-10-11 18: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질병관리본부는 11일부터 만 65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독감) 무료접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시행하는 무료접종은 1953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가 대상이다. 만 75세 이상 노인과 65~74세 노인 중 의료취약지역주민, 당일진료환자, 장애인에 대한 접종은 지난 2일부터 시작됐다. 당국은 접종 초기 혼잡을 막기 위해 접종 개시 시기를 구분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접종 인원이 일시에 몰릴 것을 대비해 사업 시작 전 무료접종을 하는 지정의료기관에 504만명분의 백신을 공급했다. 또 추가로 32만명분의 여유 물량을 확보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일부터 10일까지 만 75세 이상 노인을 비롯한 265만명에 대해서는 접종을 완료했다.

노인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다음달 15일까지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에서 받을 수 있다. 관할 보건소나 129(보건복지콜센터), 1339(질병관리본부콜센터)에 전화해 접종 가능한 의료기관을 확인하고 방문하면 된다. 다음달 16일부터는 보건소에서 보유 백신이 소진될 때까지 접종받을 수 있다.

공인식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관리과장은 “동네 단골 의료기관을 방문해 접종을 받고 30분간 부작용 발생 여부를 확인한 뒤 귀가하면 된다”고 말했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8-10-1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