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정석 감독 “이정후 부진?…금방 감각 되찾을 것”

입력 : ㅣ 수정 : 2018-09-11 17:3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정후. 연합뉴스

▲ 이정후.
연합뉴스

장정석 넥센 감독이 최근 침체에 빠진 이정후에 대한 굳건한 믿음을 드러냈다.

장 감독은 11일 잠실구장에서 LG와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나 “정후는 금방 감각을 되찾을 것이다. 타격에는 사이클이 있다”며 “한 두 경기 못 치고 있을 뿐”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제는 팀내 중심까지는 아니더라도 1군으로서 잘 하는 선수라는 평가를 받기에 충분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생활 패턴이 좋다. 잘하고 있다”며 “열심히 한다. 어린 선수지만 멘탈도 좋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정후는 최근 5경기에서 24타수 동안 안타 2개에 그치며 부진한 모습을 보여줬다. 시즌 타율 .363을 기록하며 연일 맹타를 휘두르던 이정후이기에 일각에서는 우려의 목소리가 흘러나왔다. 붙박이 1번 타자를 맡고 있는 이정후가 물꼬를 터줘야 넥센의 공격이 살아 난다는 지적도 있다. 5위 LG와 1.5게임차 불안한 4위를 달리고 있는 넥센이 가을야구에 안착하라면 이정후가 본연의 모습을 되찾는 것이 중요할 것으로 보인다.

한재희 기자 jh@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