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사장에 안영배

입력 : ㅣ 수정 : 2018-05-18 00: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영배(왼쪽) 한국관광공사 사장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안영배(왼쪽) 한국관광공사 사장

문화체육관광부는 공석인 한국관광공사 사장에 안영배(56) 전 노무현재단 사무처장을 임명했다고 17일 밝혔다. 신임 사장의 임기는 3년이다. 안 사장은 월간 ‘말’지 출신으로 한국기자협회 편집부장, 미디어오늘 편집국장을 지냈으며 노무현 정부 시절 국정홍보비서관과 국정홍보처 차장 등을 역임했다. 여행업계 일각에서는 안 사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준비 실무팀인 ‘광흥창팀’에 참여했고 관광분야 경력은 전무한 탓에 전형적인 낙하산 인사라는 지적도 나온다.

손원천 기자 angler@seoul.co.kr
2018-05-18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