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크스 친필 1억 7000만원 경매 부쳐

입력 : ㅣ 수정 : 2018-05-18 00: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르크스 친필 1억 7000만원 경매 부쳐 중국에서 시작가 100만 위안(약 1억 7000만원)으로 경매에 부쳐진 카를 마르크스의 친필 원고. 중국 경매 전문기업 베이징광스국제경매는 19일부터 21일까지 베이징에서 마르크스가 영국 경제학자 제임스 윌리엄 길버트의 저서 ‘은행실용업무개론’의 서평으로 쓴 원고를 경매한다.  연합뉴스

▲ 마르크스 친필 1억 7000만원 경매 부쳐
중국에서 시작가 100만 위안(약 1억 7000만원)으로 경매에 부쳐진 카를 마르크스의 친필 원고. 중국 경매 전문기업 베이징광스국제경매는 19일부터 21일까지 베이징에서 마르크스가 영국 경제학자 제임스 윌리엄 길버트의 저서 ‘은행실용업무개론’의 서평으로 쓴 원고를 경매한다.
연합뉴스

중국에서 시작가 100만 위안(약 1억 7000만원)으로 경매에 부쳐진 카를 마르크스의 친필 원고. 중국 경매 전문기업 베이징광스국제경매는 19일부터 21일까지 베이징에서 마르크스가 영국 경제학자 제임스 윌리엄 길버트의 저서 ‘은행실용업무개론’의 서평으로 쓴 원고를 경매한다.

연합뉴스
2018-05-18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