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손보험금 청구 ‘클릭’

입력 : ㅣ 수정 : 2018-05-17 17: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앤넷, 병원에 단말기 설치
앞으로 병원에 설치된 무인 단말기나 개인 스마트폰, 컴퓨터에서 클릭 몇 번으로 실손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게 된다.
핀테크 업체 지앤넷은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삼성화재, NH농협손보, 흥국화재, 우체국 등 10개의 손해보험사를 대상으로 ‘실손보험 빠른청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보험가입자가 직접 병원 영수내역을 조회해 보험사로 전송할 수 있다. 기존에 팩스나 우편, 보험사 방문접수 또는 스마트폰의 사진 전송 앱을 이용해 청구하던 방식에 비해 절차가 간소하다.

지앤넷은 조만간 분당서울대병원뿐 아니라 인하대병원, 중앙대병원, 건양대병원, 전국 20여개 자생한방병원, 마포 튼튼소아과 등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실손보험 외에 치과보험 청구를 위한 서비스도 이달부터 청주 웰치과, 서울 닥터 서치과 등을 대상으로 확대하고 있다.

이두걸 기자 douzirl@seoul.co.kr
2018-05-18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