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루킹, 블로그 일부 다시 공개…재판 위한 포석?

입력 : ㅣ 수정 : 2018-04-18 10:5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증거인멸 인상 불리하다고 판단…페이스북·팟캐스트 등은 비공개
더불어민주당원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해 17일 구속 기소된 일명 ‘드루킹’ 김모(49)씨가 사건이 불거진 뒤 전체 비공개로 전환했던 자신의 블로그 ‘드루킹의 자료창고’를 최근 일부 공개로 바꿨다. 향후 재판을 위한 포석으로 보인다.
17일 구속 기소된 김모씨가 운영하는 블로그 ‘드루킹의 자료창고’의 화면. 이 블로그는 사건이 불거진 뒤 전체 비공개가 됐다가 최근 일부 공개로 전환됐다. 드루킹 블로그 캡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17일 구속 기소된 김모씨가 운영하는 블로그 ‘드루킹의 자료창고’의 화면. 이 블로그는 사건이 불거진 뒤 전체 비공개가 됐다가 최근 일부 공개로 전환됐다.
드루킹 블로그 캡처

김씨는 네이버 기사 댓글의 공감 클릭 수를 조작한 혐의(업무방해)로 지난달 구속되자 누적 방문자가 980여만명에 달하던 ‘드루킹의 자료창고’를 전체 비공개로 바꿨다. 하지만 현재 그의 블로그에 접속하면 게시글 일부를 볼 수 있다. 구치소 수감 상태인 김씨가 주변 관계자를 통해 게시글을 선별적으로 공개 전환한 것으로 풀이된다. 법조계 안팎에서는 블로그의 비공개 전환 등을 비롯해 김씨가 온라인 흔적을 감추며 증거 인멸을 하고 있다는 지적이 언론 보도 등을 통해 나오자 이런 비판을 최소화하기 위해 조치를 취한 것으로 보고 있다. 증거 인멸에 대한 인상을 희석시키는 게 재판에 보다 유리할 것이라는 이야기다.


반면 김씨의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유튜브 계정, 팟캐스트 등은 비공개 상태가 유지되고 있다. 또 그가 운영에 관여하거나 주도적으로 활동한 것으로 알려진 블로그 ‘경인선’(경제도 사람이 먼저다), 카페 ‘경제적공진화모임’(경공모)과 ‘우경수’(우윳빛깔 김경수), ‘세이맘’(세상을 이끄는 맘들) 등도 폐쇄되거나 비공개됐다.

한편 김씨의 닉네임 ‘드루킹’은 블리자드의 인기 온라인 게임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에서 유저들이 선택하게 되는 직업 중 하나인 ‘드루이드’에서 따온 것으로 알려졌다. 원래 드루이드는 유럽 켈트족 신화에서 종교를 주관하던 사제를 일컫는데, 게임에서는 자연의 힘을 활용해 방어와 치유, 공격을 두루 담당하며 다양한 야수로 변신하는 캐릭터로 나온다.

이하영 기자 hiyoung@seoul.co.kr
2018-04-18 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