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궁금증 생기면 110번으로 전화하세요

입력 : ㅣ 수정 : 2018-02-14 13: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권익위, 국민콜110 정상운영
설 연휴 기간에 정보 관련 궁금증이 발생하면 110으로 전화하면 된다. 병원·약국·교통상황 정보나 행정기관 관련 민원상담이 가능하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연휴에도 ‘국민콜 110’을 정상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전국 어디서나 국번 없이 110번을 누르면 고속도로나 국도의 지·정체 구간, 대중교통 연장 운행시간 등 교통정보와 진료 가능한 병원, 당번 약국 등 의료 정보를 안내받을 수 있다. 불법 주·정차 단속 문의 및 통행불편 신고 문의와 행정기관 업무 관련 일반 상담, 전기·수도 고장, 학교폭력 등 각종 비긴급 신고상담도 가능하다.

특히, 설 연휴 동안 진행되는 평창올림픽 경기일정과 경기장 안내, 주변 숙박시설, 음식점 정보 및 주변 지역축제 등 다양한 내용을 안내받을 수 있다.

권익위는 주간 상담사 79명, 야간 상담사 60명을 배치해 상담한다. 모바일 홈페이지(m.110.go.kr)를 통한 문자 상담, 청각장애인을 위한 온라인 채팅 및 화상수화 상담(www.110.go.kr),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한 상담도 가능하다.

이성원 기자 lsw1469@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8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