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반라에 피를 흘리며… 투우 폐지 시위

입력 : ㅣ 수정 : 2018-02-12 17: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일(현지시간) 콜롬비아 메델린에서 동물 인권 운동가들이 투우 경기 폐지를 요구하며 온 몸에 가짜 피를 뿌린채 반라로 퍼포먼스 시위를 벌이고 있다.

로이터 연합뉴스/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