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에 조성되는 ‘디오토몰’ 자동차쇼핑은 물론 근린시설까지 갖춰

입력 : ㅣ 수정 : 2018-02-12 11: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규모 상가는 규모가 커지는 만큼 세분화되는 방문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업종구성이 가능해 남녀노소 구별 없이 즐길 수 있는 폭 넓은 고객층 확보가 가능하다. 여기에 계절 영향을 받지 않아 보다 긴 체류시간을 확보할 수 있어 안정적인 상권을 형성하는 경우가 많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대규모 상가는 규모가 커지는 만큼 세분화되는 방문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업종구성이 가능해 남녀노소 구별 없이 즐길 수 있는 폭 넓은 고객층 확보가 가능하다. 여기에 계절 영향을 받지 않아 보다 긴 체류시간을 확보할 수 있어 안정적인 상권을 형성하는 경우가 많다.

과거 일반적인 자동차매매상가가 야외 매매단지를 일일이 둘러 봐야 했던 재래식 방식의 공간이었다면, 최근에는 자동차쇼핑에 더해 근린시설들까지 갖춰 쇼핑, 여가, 문화, 외식시설 등 모두 즐길 수 있는 현대식 복합매장으로 발전하고 있다.

이처럼 자동차쇼핑과 다양한 근린생활공간이 어우러진 대규모 복합매매상가가 지역의 가치를 향상시키는 명소로 자리매김하며 지역 상권을 활성화시킴은 물론 자동차시장의 새로운 문화 트렌드를 선도하는 지역 명소로 부각되고 있는 것.

업계 관계자들은 “요즘 자동차매매상가는 단순히 물건을 사고파는 장터의 공간이 아니라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자동차쇼핑과 다양한 근린생활시설을 체험할 수 있는 친목도모의 공간으로 탈바꿈하고 있다”며 “고객들의 최근 소비 트렌드에 맞춰 하나의 문화를 형성하고 있고 그런 의미에서 자동차 쇼핑문화를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자동차매매상가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으며 앞으로 이런 현상은 앞으로 더욱 가속화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이러한 매매단지의 경우 규모가 클수록 기본 유동인구를 확보할 수 있어 안정적이다.

대규모 상가는 규모가 커지는 만큼 세분화되는 방문객들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업종구성이 가능해 남녀노소 구별 없이 즐길 수 있는 폭 넓은 고객층 확보가 가능하다. 여기에 계절 영향을 받지 않아 보다 긴 체류시간을 확보할 수 있어 안정적인 상권을 형성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가운데, 대전 유성구 복용동 옛 영보화학 부지에 지상 6층 규모로 건립되는 ‘디오토몰’ 복합매매단지가 눈길을 끌고 있다.

연면적 약 87,955㎡규모로 조성되는 이 매매단지는 도안 신도시와 학하지구 등의 주거지역 인근에 자리잡아 풍부한 배후수요를 확보하고 있다. 또한 차량이용 시 구암 전철역과 인접해 있어서 유동인구를 자연스럽게 끌어들일 수 있다.

고객층을 효율적으로 흡수할 수 있는 단지설계도 장점으로 꼽힌다. 언제나 편안하게 쇼핑을 즐길 수 있는 내부설계를 구축했을 뿐만 아니라 실내·외 전시공간 및 다양한 근린생활시설 등 차별화된 MD 구성으로 이용에 편리함을 더했다.

또한 준공 후 자동차매매협동조합의 운영시스템을 활용하여 입주사 지원시스템 등 점주들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체계적 지원체계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한편 분양홍보관은 대전광역시 유성구 용계동에 위치하며, 오는 2019년 7월 준공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