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3주 연속 주춤… 매수세도 위축

입력 : ㅣ 수정 : 2018-02-12 01: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아파트값 상승률이 3주 연속 주춤했다. 서울 아파트값은 0.30% 상승했다. 아직도 상승세지만 오름폭은 3주 연속 줄어들었다. 강남구 아파트값 상승률이 0.43%에서 0.24%로 둔화됐고, 서초구는 0.69%에서 0.45%로 줄었다. 강동구와 송파구는 최근 상승세가 뒤늦게 반영돼 0.98%, 0.76% 올랐다. 재건축 아파트 초과이익환수 부담금 부과에 대한 불확실성이 커지며 매수세도 위축됐다.
경기 과천 아파트값은 전주(1.40%)에 이어 1.04%나 올라 여전히 1%대를 기록했다. 분당 아파트값 싱승률도 0.97%로 눈에 띄게 올랐다. 평택(-0.23%), 화성(-0.04%)은 하락세가 이어졌다.


전국 전셋값은 0.06% 내렸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 상승률도 0.04%로 0.02% 포인트 감소했다. 세종 아파트 전셋값은 0.45% 떨어졌다.
2018-02-12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