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화롄에서 3차례 강한 여진…사망자 8명

입력 : 2018-02-08 07:28 ㅣ 수정 : 2018-02-08 08: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6일 밤 규모 6.0의 강진이 발생한 대만 화롄 지역에 강한 여진이 계속 되고 있다. 화롄 시내 무너진 건물에서 중국인 관광객의 시신이 추가로 발견돼 사망자는 8명으로 집계됐다고 대만중앙통신이 8일 보도했다.
30도 기울어진 빌딩 지난 6일 규모 6.0의 강진이 발생한 대만 동부 화롄(花蓮)에서 원먼추이디 빌딩이 크게 기울어져 있다. 화롄 AP 연합뉴스

▲ 30도 기울어진 빌딩
지난 6일 규모 6.0의 강진이 발생한 대만 동부 화롄(花蓮)에서 원먼추이디 빌딩이 크게 기울어져 있다.
화롄 AP 연합뉴스

대만 화롄 여진 계속  6일 밤 6.0의 강진이 발생한 대만 동부 화롄 시민들이 임시대피소에서 잠을 청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대만 화롄 여진 계속
6일 밤 6.0의 강진이 발생한 대만 동부 화롄 시민들이 임시대피소에서 잠을 청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8일 대만 중앙기상국은 이날 오전 2시 2분쯤 화롄현에 4.2규모의 지진이 발생했고 41분 뒤인 2시 43분에도 같은 규모의 지진이 같은 지역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진의 진앙은 화롄 현청사에서 남서쪽으로 7.6km 떨어진 곳이며 진원 깊이는 10.5km라고 기상당국은 밝혔다. 두 지진 사이에도 4차례의 작은 여진이 발생했다.

앞서 전날 오후 11시 21분(현지시간)에는 대만 동부 해안에서 규모 5.7의 강한 지진이 발생했다.

6일 규모 6.0의 강진이 발생해 복구 작업이 진행 중인 화롄시에서 멀지 않은 곳이다.

기상당국은 이번 추가 지진의 진앙이 화롄 중심부에서 북동쪽으로 22.1km 떨어졌고 진원 깊이는 10km라고 발표했다.
대만 화롄 강한 여진 계속 7일 밤 대만 동부 화롄 인근 해안에서 규모 5.7의 강한 지진이 또 발생했다고 대만 중앙기상국이 밝혔다. EPA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대만 화롄 강한 여진 계속
7일 밤 대만 동부 화롄 인근 해안에서 규모 5.7의 강한 지진이 또 발생했다고 대만 중앙기상국이 밝혔다. EPA 연합뉴스

중앙기상국은 앞으로 2주간 강한 여진이 계속될 것으로 예측했다.



화롄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6일 강진으로 위험하게 기울어진 윈먼추이디빌딩에서 중국인 여행객의 시신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 중국인은 이 건물에 있는 배낭여행객을 위한 호텔 205호실에 묵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이로써 현재까지 사망자는 8명으로 늘어났으며 부상 262명, 실종 62명으로 집계됐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사장공모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