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4개국 친구들 한국 다시 왔다

입력 : ㅣ 수정 : 2018-02-06 17:1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케이블 채널 MBC에브리원의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던 출연자들이 한국을 다시 방문한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특집  MBC에브리원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특집
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은 8일부터 6주에 걸쳐 특집 ‘어서와 한국은 두번째지?’를 방영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특집은 지난해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 출연했던 이탈리아, 멕시코, 독일, 인도 친구들이 다시 한국을 찾아 제주도와 서울을 여행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지난해에 난생 처음 한국을 찾았던 출연자들은 두번째 한국 방문에서 4개국 친구들이 한데 어울려 ‘따로 또 같이’ 여행을 한다.

제작진은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출연자들은 ‘우리가 돌아왔어’라며 기쁨과 설렘을 드러냈다”면서 “첫 한국 여행의 기억을 회상하며 헤매지 않고 무난하게 길을 찾는 등 두번째 한국 여행의 여유로움을 내뿜었다”고 전했다.

첫 방송은 8일 오후 8시 30분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