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빈곤 노인 거주지서 화재… 11명 사망

입력 : ㅣ 수정 : 2018-02-01 23: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日 빈곤 노인 거주지서 화재… 11명 사망 지난달 31일 오후 11시 40분쯤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시의 저소득층 고령자 거주시설에서 불이 나 입주민 16명 가운데 11명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했다. 집 없는 고령자들이 월 3만 6000엔(약 35만 3000원)을 내고 살아온 이곳은 지어진 지 50년 된 3층짜리 목조건물로, 스프링클러가 없어 피해가 한층 커졌다. 삿포로 로이터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日 빈곤 노인 거주지서 화재… 11명 사망
지난달 31일 오후 11시 40분쯤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시의 저소득층 고령자 거주시설에서 불이 나 입주민 16명 가운데 11명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했다. 집 없는 고령자들이 월 3만 6000엔(약 35만 3000원)을 내고 살아온 이곳은 지어진 지 50년 된 3층짜리 목조건물로, 스프링클러가 없어 피해가 한층 커졌다.
삿포로 로이터 연합뉴스

지난달 31일 오후 11시 40분쯤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시의 저소득층 고령자 거주시설에서 불이 나 입주민 16명 가운데 11명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했다. 집 없는 고령자들이 월 3만 6000엔(약 35만 3000원)을 내고 살아온 이곳은 지어진 지 50년 된 3층짜리 목조건물로, 스프링클러가 없어 피해가 한층 커졌다.


삿포로 로이터 연합뉴스
2018-02-02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