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미 시상식 아찔한 등장

입력 : ㅣ 수정 : 2018-01-30 14:3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브루노 마스가 제60회 그래미 어워즈에서 본상 4개 부문 중 3개 부문 트로피를 낚아챘다.

브루노 마스는 2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메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열린 제60회 그래미 어워즈에서 ‘올해의 노래’와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앨범’ 등 주요상을 휩쓸었다. 이 상들은 신인상과 더불어 장르 구분 없이 시상하는 4대 본상에 속한다.


래퍼 제이지는 이번 시상식에서 정규앨범 ‘4:44’ 로 8개 부문에 이름을 올려 최다부문 후보자가 됐지만 무관에 그쳤다. 켄드릭 라마 역시 정규앨범 ‘댐.’(DAMN.)으로 7개 부문에 후보로 올랐지만 본상 수상에는 실패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