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측 “H.O.T 전원 미팅 사실…‘토토가3’ 논의”

입력 : ㅣ 수정 : 2018-01-23 15: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 ‘무한도전’

▲ MBC ‘무한도전’

MBC TV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이 H.O.T와 함께 ‘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이하 ‘토토가’) 세 번째 에피소드에 대해 논의 중이다.

프로그램 관계자는 23일 “‘토토가3’ 특집 일환으로 의사 타진을 위해 제작진 일부와 H.O.T 멤버 전원이 한자리에 모였던 것은 사실”이라며 “물론 확정까지는 거쳐야 할 중요한 논의 과정이 남아있다”고 전했다.

‘캔디’, ‘행복’, ‘아이야’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겼던 1세대 아이돌 그룹의 대표 H.O.T의 재결합설은 늘 있었다. 특히 2016년 데뷔 20주년이 되면서 이후로 구체적인 설들이 나돌았다. 그러나 멤버 간 조율 등의 문제로 매번 무산됐다.

하지만 젝스키스의 재결합을 성사시킨 ‘무한도전’이기에 ‘토토가3’ H.O.T 편 추진은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젝스키스는 ‘토토가2’를 계기로 고지용을 제외한 멤버들이 YG엔터테인먼트에 소속돼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특히 H.O.T는 일부 멤버가 아닌 전원이 ‘무한도전’ 제작진과 미팅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또다른 성과를 낼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린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