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플러스 탐방 ①] “가족·지인·지역주민 초청해 교회 소개…있는 그대로 모습 가감 없이 보여줘”

입력 : ㅣ 수정 : 2018-01-15 17: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연말 열린 ‘오픈하우스’ 현장
신천지예수교회는 지난해 연말 ‘THANKS TO YOU: 행복한 동행’이란 제목으로 성도들의 가족과 지인들을 교회로 초청하는 오픈하우스 행사를 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연말 성도들 가족과 지인들을 초청해 ‘THANKS TO YOU: 행복한 동행’이란 제목으로 열린 오픈하우스. 신천지예수교회 제공

▲ 지난해 연말 성도들 가족과 지인들을 초청해 ‘THANKS TO YOU: 행복한 동행’이란 제목으로 열린 오픈하우스.
신천지예수교회 제공

신천지예수교회는 오픈하우스뿐 아니라 지역민 초청행사, 말씀세미나, 홍보데이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지역주민들과 접촉해왔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올 한해 국민들에게 참 실체를 제대로 알리기 위한 홍보 활동에 전력하기로 했다”면서 “교회별로 연 2회 정도 실시한 이런 행사를 올해는 더욱 확대해 각종 오해를 불식시킨다는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오픈하우스 행사가 가족과 지인, 지역주민들을 초청해 교회 및 신앙생활에 대해 소개를 하는 자리라면 지역민 초청행사는 지역 단체 및 행정기관 관계자들을 초청해 지역사회 발전을 함께 모색하는 자리다. 말씀세미나는 신천지 말씀이 궁금한 모든 사람을 대상으로 성경의 핵심 주제로 진행되는 강의로 최근 참가자들이 늘고 있다고 한다. 홍보데이는 신천지예수교회를 알리기 위해 성도들이 참여해 국민들을 대상으로 홍보 활동을 펼치는 행사다.

지난해 연말 진행된 오픈하우스 행사는 성도들 가족 및 지역민들과 함께 한 해를 마무리하고 고마운 마음을 전하는 자리가 됐다고 한다. 신천지예수교회를 가감 없이 공개함으로써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주민들이 객관적으로 판단할 수 있도록 했다는 것. 또한 함께 신앙생활을 하지 않는 가족들이 교회에 와서 서로 이해하고 응원하는 시간이 됐다는 점에서 오픈하우스 행사의 의미가 뜻깊었다는 게 신천지 측의 설명이다.

지난달 서울지역 오픈하우스 행사에 참석한 한 가족은 “방문을 계기로 아내를 더 잘 이해하게 됐다. 서로 다른 종교 생활을 하더라도 가족 간 신뢰와 존중이 바탕이 되어야 함을 느끼는 자리가 됐다”면서 “연말 가족과 함께 훈훈한 시간을 보낸 것 같아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종교와 상관없이 가족, 지역 이웃 등 소중한 사람들과 한 해 동안 고마웠던 마음을 전하며 따뜻한 연말을 맞이하고자 연말 행사를 준비했다”면서 “전국에서 진행되는 각종 행사는 신천지예수교회에 대해 알고 싶은 주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올해는 더욱 가정과 이웃을 섬기고 참사랑을 실천하는 신천지예수교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가겠다”고 밝혔다.

김기웅 객원기자 raon@seoul.co.kr
2018-01-16 3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