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욱 감독 ‘아가씨’, 英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 후보에

입력 : ㅣ 수정 : 2018-01-09 18: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아가씨’  연합뉴스

▲ 영화‘아가씨’
연합뉴스

박찬욱 감독의 영화 ‘아가씨’가 영국 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 후보에 올랐다.

상을 주관하는 영국영화TV예술아카데미(BAFTA)는 9일 ‘아가씨’를 포함한 외국어영화상 후보작 5편을 발표했다.

‘아가씨’는 폴 버호벤 감독의 ‘엘르’, 안젤리나 졸리가 연출한 ‘그들이 아버지를 죽였다: 캄보디아 딸이 기억한다’, 러시아 감독 안드레이 즈비아긴체프의 ‘러브리스’, 이란 아쉬가르 파라디 감독의 ‘세일즈맨’과 함께 후보 목록에 이름을 올렸다.

영국 작가 세라 워터스의 소설 ‘핑거스미스’를 바탕으로 한 ‘아가씨’는 2016년 칸 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하며 주목받았다. 같은 해 미국 LA비평가협회(LAFCA)가 주는 외국어영화상과 미술상을 수상했다.

영국 아카데미는 미국 아카데미상의 향배를 가늠해볼 수 있는 영미권 주요 영화상이다. 올해 시상식은 다음달 18일 열린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