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훈 작가 22일 ‘송파 북콘서트’

입력 : 2017-12-07 21:30 ㅣ 수정 : 2017-12-07 22: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개봉한 영화 ‘남한산성’의 배경인 송파강 옛터와 삼전도비가 위치한 서울 송파구에서 김훈 작가의 북콘서트가 열린다. 원작 소설을 쓴 김 작가와의 만남을 통해 주민들이 자연스럽게 역사와 문학을 접하도록 한다는 취지다.

송파구는 오는 22일 오전 10시 구청 대강당에서 김 작가와 함께하는 ‘휴(休) 송파 북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북콘서트는 ‘기차와 소나무’를 부른 가수 이규석의 정겨운 목소리로 문을 열 예정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책을 읽고 여러 사람과 함께 소통하는 행위를 통해 더 깊은 사유와 깨달음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책을 이용한 다양한 활동을 통해 폭넓은 독서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12-08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