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남편과 함께 법원 나서는 조윤선

입력 : 2017-12-07 12:15 ㅣ 수정 : 2017-12-07 12: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윤선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문화계 블랙리스트’ 직권남용권리행사 방해 등 항소심 13회 공판을 마치고 남편인 박성엽 변호사와 함께 법원을 나서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