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약 물량 맞추려… 배추밭 갈아엎는 농심

입력 : 2017-11-14 22:38 ㅣ 수정 : 2017-11-15 00: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계약 물량 맞추려… 배추밭 갈아엎는 농심  14일 충남 홍성군 은하면에서 한 농민이 수확철에 접어든 배추밭을 트랙터로 갈아엎고 있다. 정부의 생산안정제(재배물량 생산·조절 의무를 부여하는 대신 일정 수준의 가격을 보장하는 제도)에 참여한 이 농민은 계약 물량을 맞추기 위해 이런 선택을 했다. 홍성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계약 물량 맞추려… 배추밭 갈아엎는 농심
14일 충남 홍성군 은하면에서 한 농민이 수확철에 접어든 배추밭을 트랙터로 갈아엎고 있다. 정부의 생산안정제(재배물량 생산·조절 의무를 부여하는 대신 일정 수준의 가격을 보장하는 제도)에 참여한 이 농민은 계약 물량을 맞추기 위해 이런 선택을 했다.
홍성 연합뉴스

14일 충남 홍성군 은하면에서 한 농민이 수확철에 접어든 배추밭을 트랙터로 갈아엎고 있다. 정부의 생산안정제(재배물량 생산·조절 의무를 부여하는 대신 일정 수준의 가격을 보장하는 제도)에 참여한 이 농민은 계약 물량을 맞추기 위해 이런 선택을 했다.

홍성 연합뉴스
2017-11-15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