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터 45인, 특별한 콘텐츠로 평창올림픽 홍보

입력 : 2017-11-13 15:05 ㅣ 수정 : 2017-11-13 15:4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 소속 크리에이터 그룹인 ‘크리에이티브 포스’와 국내 외국인 크리에이터 그룹인 ‘Youtuber’s in Korea’가 평창올림픽 후원을 위한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 소속 크리에이터 그룹인 ‘크리에이티브 포스’와 국내 외국인 크리에이터 그룹인 ‘Youtuber’s in Korea’가 평창올림픽 후원을 위한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SBA(서울산업진흥원) 소속 크리에이터 그룹인 크리에이티브 포스와 국내 외국인 크리에이터 그룹인 Youtuber’s in Korea가 평창올림픽 후원을 위한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크리에이티브 포스와 Youtuber’s in Korea는 평창올림픽 후원을 위해 11월 9일부터 10일 양일간 평창동계올림픽경기장을 방문했다. “평창의 열정(PASSION) 1인 미디어를 통해 세계인과 소통하라(CONNECTED)”라는 슬로건 아래 참석한 45명의 크리에이터들은 평창에서의 경험을 콘텐츠로 제작, 자신의 채널을 통해 홍보할 계획이다.

이번 후원에 참여한 서울시-SBA 1인 미디어 그룹 크리에이티브 포스는 SBA의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 크리에이터 그룹으로 한류, 게임, 언박싱 분야를 전문으로 하는 122개의 팀이 활동하고 있다. 여러 분야의 크리에이터가 모인 만큼 평창올림픽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콘텐츠가 탄생할 것으로 보인다.

외국인 크리에이터그룹 Youtuber’s in Korea는 한국인은 물론 외국인까지 구성된 세계 각지에서 활동하는 미디어 크리에이터들로 이루어진 그룹이다. 세계인을 타깃으로 한국과 관련된 컨텐츠를 자국어 뿐만 아니라 다양한 언어로 제작하고 있어 세계인에게 평창을 홍보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연령과 국적을 초월해 구성된 이번 방문단 중에는 한류관련 페이스북 팔로워 2,000만 명을 보유한 Chuutalk(츄톡)과 유튜브 구독자 30만 명을 보유한 WE FANCY팀도 동참해 유튜브와 페이스북을 통한 평창올림픽 해외 홍보에 힘을 보태게 된다.


SBA 관계자는 “이번 일정에는 평창올림픽을 비롯해 강원도의 전통시장을 포함한 주변 일대 방문일정도 포함시켰다”며 “올림픽도 알리고 강원도의 관광자원도 소개하는 일석이조의 방문이 가능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단이 만든 영상은 크리에이터 각자의 채널과 서울시-SBA의 1인미디어 채널인 쏠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