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어원 10일 국어정책 학술대회

입력 : 2017-11-09 16:31 ㅣ 수정 : 2017-11-10 18: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송철의 국립국어원장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송철의 국립국어원장

국립국어원(원장 송철의·사진)은 10일 서울 페럼타워에서 2017 국어정책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학술대회에서는 ‘우리말 정보화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국어 빅데이터 구축의 구체적인 방향을 탐색한다.


이윤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자동통역인공지능연구센터장이 ‘우리말 인공지능의 개발과 전망’, 김한샘 연세대 교수가 ‘말뭉치 구축의 세계 동향과 국어 말뭉치의 현주소’에 대해 발표한다.

국어원은 2018년부터 5년간 155억 어절을 목표로 국어 빅데이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국어원은 이번 학술 대회가 국어 거대 자료의 구축에 앞서 우리 말과 글의 정보화 현황을 살피고, 이와 관련한 학계와 산업계의 요구를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경우 기자 w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