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민수, 리스트 콩쿠르 韓 첫 2위

입력 : ㅣ 수정 : 2017-10-23 01: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피아니스트 홍민수(가운데·24)가 지난 21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위트레흐트에서 끝난 ‘2017 제11회 프란츠 리스트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2위에 올랐다.


한국인이 이 대회에서 입상한 것은 처음이다. 상금은 1만 2500유로(약 1700만원)다. 리스트 콩쿠르는 3년마다 열리는 국제적 대회다. 지난 1986년 리스트 서거 100주기를 기념하기 위해 처음 열렸다. 역대 수상자로는 엔리코 파체(1989년·1위), 윤디 리(1999년·3위) 등이 있다. 홍민수는 결선에서 마르쿠스 슈텐츠가 지휘하는 네덜란드 라디오 필하모닉과 함께 리스트 피아노 협주곡 1번을 연주했다. 서울예고와 한국예술종합학교를 거친 홍민수는 현재 독일 데트몰드 국립음대에서 학업을 이어가고 있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2017-10-23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