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프타임]

입력 : 2017-08-13 17:54 ㅣ 수정 : 2017-08-13 19:1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류현진 5이닝 3실점 5승 불발


류현진(30·LA 다저스)이 13일(한국시간)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7안타를 두들겨 맞고 혼자서만 3실점했다. 시즌 4승(6패)에 머문 채 평균자책점은 3.53에서 3.63으로 높아졌다. 팀은 6-3으로 재역전승을 거뒀다. 류현진은 이날 MLB 데뷔 한 시즌 최다인 16번째 홈런을 허용했다. 이전엔 2013년 15개가 최다였다.

에버턴 루니, EPL 200골 ‘-1’

웨인 루니(31·에버턴)가 13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파크에서 열린 스토크시티와의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에서 전반 45분 헤딩골을 터뜨려 1-0 승리를 이끌었다. 새 시즌을 앞두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2002년부터 데뷔 두 시즌을 보낸 에버턴으로 13년 만에 복귀한 루니는 EPL 역대 최다득점인 앨런 시어러(47·1991~2006년 260골)에 이어 두 번째 200골 돌파에 1골을 남겼다.
2017-08-14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