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일 전 롯데그룹 사장 모교 영남대 10억원 기탁

입력 : 2017-07-17 22:24 ㅣ 수정 : 2017-07-18 00: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병일(가운데) 전 롯데그룹 사장

▲ 김병일(가운데) 전 롯데그룹 사장

영남대는 김병일(가운데·74) 전 롯데그룹 총괄사장이 학교 발전기금 10억원을 기탁하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김 전 사장은 이 대학 경영학과 1기로, 졸업한 지 50년 만에 캠퍼스를 방문해 기탁 의사를 밝혔다.

김 전 사장은 “평생 봉급을 받고 살며 큰돈을 벌거나 자산가가 된 것은 아니지만, 개인적인 인생 목표를 완성하기 위해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또 “후배들이 열심히 공부해 사회에서 제 역할을 하는 데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영남대는 김 전 사장이 기탁한 기금으로 ‘김병일 장학금’을 만들기로 했다.
2017-07-18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