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메기 발견, 무게만 40kg짜리 초대형 “폭우로 물가에 나와”

입력 : 2017-07-17 20:22 ㅣ 수정 : 2017-07-17 20: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폭우로 충북지역 시·군에 큰 피해가 생긴 가운데 청주시의 한 저수지에서 20년이 훌쩍 넘은 초대형 메기가 발견됐다.

청주 메기 YTN 방송화면 캡처

▲ 청주 메기
YTN 방송화면 캡처

17일 YTN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주민 주성수씨는 저수지에서 얕은 물가로 나와있는 메기를 발견해 그물로 잡았다.


메기는 각각 길이 150cm와 130cm에 무게 40kg짜리로 적어도 20년 이상 산 것으로 추정된다. 주씨는 “저수지 깊은 곳에 살던 메기가 폭우로 물이 불어나면서 물가로 나오게 된 것으로 보인다”면서 다시 방생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청주기상지청은 청주에 17일 밤부터 18일 새벽 사이 최고 100㎜의 장맛비가 또 내릴 전망이라고 예고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창간 113주년 특집
    퍼블릭IN 배너
    건강나누리캠프
    지역경제 활성화포럼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