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덟 글자 랩으로 배우는 성경

입력 : 2017-07-13 17:22 ㅣ 수정 : 2017-07-13 17:4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재관 목사 책과 CD 출간…성경 내용 알기 쉽게 요약

성경 내용을 여덟 글자로 알기 쉽게 요약해 목회자·신도들의 이해를 돕는 독특한 성경공부 프로그램이 나왔다. 트리플성경학교 대표 고재관(58) 목사가 펴낸 ‘여덟 자로 배우는 성경’이 그것. 여덟 글자로 표현한 성경을 연상기법을 활용한 노래에 담아 이해를 돕고 있다. ‘랩’이 담긴 CD도 함께 내놓았다. 지난 10여년간 트리플성경학교를 운영해 온 고 목사는 경기 남양주시에서 목회하면서 성경, 섬김, 교제를 핵심으로 하는 ‘트리플 전도’를 만들어 전파하는 목회자로 유명하다.

책 ‘여덟 자로 배우는 성경’은 그 ‘트리플 전도’를 바탕으로 창세기부터 성경 각 권의 전체 장수와 주제를 연결시켜 쉽게 이해하고 기억하는 방법을 알려 주는 게 특징이다. 성경 각 권의 장수를 활용해 그 내용을 요약한다. 예를 들면 48장으로 구성된 에스겔서는 ‘죽은(4 死)뼈가 팔(8)딱 일어난 회복의 책’으로, 22장인 열왕기상은 ‘이(2)스라엘이 두(2)쪽 난 이야기’라고 설명하고 있다. 여덟 자의 요약도 흥미롭다. 출애굽기를 보자. 출애굽기는 이스라엘 백성들의 애굽 생활, 모세 출생과 하나님의 부르심, 열 가지 재앙 내림, 출애굽, 시내산에 들어감, 율법 받음, 성막 짓고 제사 드림을 주 내용으로 한다. 앞글자만 따 ‘애-모-열-출-시-법-성-제’로 요약하고 반복해 듣도록 한다. 머릿속에 각인되도록 요약된 내용을 리듬에 실어 랩처럼 만들었다. 고 목사는 “오랜 전도 활동을 통해 성경을 어렵게 여기고 잘못 이해하는 목회자와 신도가 적지 않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며 “성경을 가깝고 쉽게 받아들여 전달할 수 있는 차원에서 널리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귀띔했다.

김성호 선임기자 kimus@seoul.co.kr
2017-07-14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