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투협 신보·기보와 자본시장 활성화 MOU

입력 : 2017-06-19 18:06 ㅣ 수정 : 2017-06-19 18: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황록(왼쪽부터)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황영기 금융투자협회장, 김규옥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이 19일 자본시장 활성화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금융투자협회 제공

▲ 황록(왼쪽부터)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황영기 금융투자협회장, 김규옥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이 19일 자본시장 활성화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금융투자협회 제공

금융투자협회는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과 19일 ‘장외주식시장(K-OTC) PRO를 통한 자본시장 활성화 업무협약(MOU)’을 했다고 밝혔다. K-OTC PRO는 전문 투자자만 참여하고 거래 종목에 제한을 두지 않는 장외 거래 시스템으로 다음달 초 출범한다.

신보와 기보는 보유하고 있는 우수혁신 비상장 기업의 주식을 K-OTC PRO를 통해 매각하기로 추진하고 금투협은 해당 주식의 원활한 거래를 지원하기로 했다. 황영기 금투협회장은 “신보와 기보가 보유한 혁신·벤처기업의 주식이 거래되면 전문 투자자들의 K-OTC PRO에 대한 관심이 증가할 것”이라며 “K-OTC PRO가 우리나라 모험자본의 막힌 숨통을 터주고 사적 자본시장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7-06-20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퍼블릭IN 배너
    독자제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