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7대1… 朴 공판 방청 추첨 기다리는 시민들

입력 : 2017-05-19 22:52 ㅣ 수정 : 2017-05-20 03: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7대1… 朴 공판 방청 추첨 기다리는 시민들  오는 23일 열리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첫 정식재판 방청권 추첨에 참여하려는 시민들이 19일 서울 서초동 회생법원 복도에 길게 줄을 서 있다. 일반인에게 배정된 좌석은 68석으로 이날 추첨에 525명의 시민이 몰려 7.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 7.7대1… 朴 공판 방청 추첨 기다리는 시민들
오는 23일 열리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첫 정식재판 방청권 추첨에 참여하려는 시민들이 19일 서울 서초동 회생법원 복도에 길게 줄을 서 있다. 일반인에게 배정된 좌석은 68석으로 이날 추첨에 525명의 시민이 몰려 7.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오는 23일 열리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첫 정식재판 방청권 추첨에 참여하려는 시민들이 19일 서울 서초동 회생법원 복도에 길게 줄을 서 있다. 일반인에게 배정된 좌석은 68석으로 이날 추첨에 525명의 시민이 몰려 7.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2017-05-20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