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관 의원, 고촌중 수영장·체육관 건립 교부금 30억원 확보

입력 : 2017-05-15 15:44 ㅣ 수정 : 2017-05-15 17: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두관(경기 김포시 갑) 국회의원은 교육부가 선정하는 ‘학교 수영장 건립지원 사업에 김포 고촌중학교가 선정돼 교육특별교부금 30억원을 확보했다고 15일 밝혔다.

김두관 캐리커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김두관 캐리커처

정부가 초등학생 수영 실기교육 확대 방침에 따라 고촌중이 사업지역으로 선정됐다. 김포 초등학생은 총 2만 4000명으로 수영장 있는 학교가 전무하다. 그동안 시가 운영하는 수영장이 겨우 3개에 불과해 학생들의 수영교육에 어려움이 많았다.

고촌중 수영장과 체육관은 60억원이 투입돼 하반기 착공할 예정이다. 교육부 특별교부금 30억원을 포함해 경기도 교육청 15억원, 김포시청 15억원 투자로 이뤄진다. 1층은 수영장, 2층은 다목적체육관 및 강당 용도로 사용될 전망이다.

김 의원은 “고촌중학교는 강당과 체육관이 없어 체육활동이나 행사 운영에 어려움이 많아 체육관이 꼭 필요했다”며 “교육부 특별교부금 예산 30억원을 확보해 수영장과 체육관을 동시에 건립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 의원은 “고촌중 수영장은 고촌뿐 아니라 풍무·사우동 등 인근 초등학생들의 수상안전 교육에도 활용될 예정”이라며, “수업시간 외에는 주민들에게 개방해 다목적 체육시설로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두관 의원은 지난달 교육부로부터 장기동 고창초 창호개선공사 사업비 5억 7800만원과 풍무초 급식소·체육관 건립 특교 11억 5000만원을 확보한 바 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창간 113주년 특집
    퍼블릭IN 배너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