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적십자사 고액 기부 모임 황규철·이경호씨 등 3명 가입

입력 : 2017-04-19 21:40 ㅣ 수정 : 2017-04-20 00: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9일 오전 인천시 연수구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에서 열린 ‘레드크로스 아너스클럽(RCHC·Red Cross Honors Club) 가입식’에서 2호 가입자 황규철 대한적십자 인천광역시지사 회장(오른쪽), 3호 가입자 이경호 영림목재 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19일 오전 인천시 연수구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에서 열린 ‘레드크로스 아너스클럽(RCHC·Red Cross Honors Club) 가입식’에서 2호 가입자 황규철 대한적십자 인천광역시지사 회장(오른쪽), 3호 가입자 이경호 영림목재 회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한적십자사의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레드크로스 아너스클럽’ 인천 가입자가 연이어 탄생했다.

대한적십자사 인천광역시지사는 황규철(왼쪽·64) 인천적십자 회장, 이경호(오른쪽·67) 영림목재 대표, 익명의 인천적십자 상임위원 등 3명이 각각 2·3·4호로 클럽에 가입했다고 19일 밝혔다.
2017-04-20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