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환익 한전 사장 재연임 결정

입력 : 2017-02-17 22:38 ㅣ 수정 : 2017-02-17 23: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환익 한국전력 사장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조환익 한국전력 사장

조환익 한국전력 사장의 재연임이 사실상 결정됐다. 한전은 17일 이사회를 열어 다음달 21일로 예정된 정기 주주총회에 조 사장 연임 안건을 상정하기로 했다. 2012년 12월 취임한 조 사장은 지난해 2월 한 차례 연임했으며 오는 28일 임기가 만료될 예정이었다. 이번에 재연임되면 임기가 1년 연장되고 5년 2개월간 한전을 이끌 최장수 최고경영자가 된다. 정부 관계자는 “조 사장이 2년 연속 영업이익 10조원을 넘기는 등 경영 능력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주총에서 연임안이 통과되면 산업통상자원부 제청과 대통령 임명절차를 거쳐 연임이 확정된다.

세종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2017-02-1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해피뉴런 마라톤대회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