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했다 잘했어!’…득점에 성공한 맨유 마루앙 펠라이니

입력 : 2017-01-11 10:22 ㅣ 수정 : 2017-01-11 10: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감독님, 저 잘했죠?’ 10일(현지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와 헐시티 AFC의 잉글랜드 축구 리그컵(EFL) 4강 1차전에서 팀의 두번째 득점에 성공한 맨유의 마루앙 펠라이니(왼쪽)가 조제 무리뉴 감독과 포옹하고 있다. 이날 맨유는 후안 마타와 펠라이니의 연속골을 앞세워 헐시티를 2-0으로 격파했다.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감독님, 저 잘했죠?’
10일(현지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와 헐시티 AFC의 잉글랜드 축구 리그컵(EFL) 4강 1차전에서 팀의 두번째 득점에 성공한 맨유의 마루앙 펠라이니(왼쪽)가 조제 무리뉴 감독과 포옹하고 있다. 이날 맨유는 후안 마타와 펠라이니의 연속골을 앞세워 헐시티를 2-0으로 격파했다. AP 연합뉴스

10일(현지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와 헐시티 AFC의 잉글랜드 축구 리그컵(EFL) 4강 1차전에서 팀의 두번째 득점에 성공한 맨유의 마루앙 펠라이니(왼쪽)가 조제 무리뉴 감독과 포옹하고 있다. 이날 맨유는 후안 마타와 펠라이니의 연속골을 앞세워 헐시티를 2-0으로 격파했다. AP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퍼블릭IN 배너
    독자제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