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퍼트 美 대사 명예해군 위촉

입력 : 2017-01-09 22:26 ㅣ 수정 : 2017-01-09 22: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
연합뉴스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가 대한민국 명예해군으로 위촉됐다. 해군은 9일 부산 해군작전사령부에서 리퍼트 대사를 제19호 명예해군으로 위촉하는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엄현성 해군참모총장을 대신해 정진섭(중장) 해군작전사령관이 리퍼트 대사에게 명예해군 위촉장을 전달했다.

해군 관계자는 “리퍼트 대사는 미국 해군장교 복무 경험을 바탕으로 양국 해군의 우호관계 증진을 위한 활동을 활발하게 펼쳤다”고 위촉 배경을 설명했다. 리퍼트 대사는 위촉장을 받은 후 한·미 해군장병들에게 ‘한·미 동맹’을 주제로 강연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17-01-10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