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신당 오늘 발기인대회…오세훈, 새누리에 탈당계 제출 예정

입력 : 2017-01-05 10:03 ㅣ 수정 : 2017-01-05 10: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혁보수신당 창당 준비 회의 개혁보수신당 정병국(왼쪽 세번째) 창당추진위원장이 4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개혁보수신당 창당추진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왼쪽부터 남경필 경기지사, 원희룡 제주지사, 정 위원장, 유승민 의원.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개혁보수신당 창당 준비 회의
개혁보수신당 정병국(왼쪽 세번째) 창당추진위원장이 4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개혁보수신당 창당추진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왼쪽부터 남경필 경기지사, 원희룡 제주지사, 정 위원장, 유승민 의원. 연합뉴스

새누리당에서 분당한 개혁보수신당(가칭)이 5일 오후 국회에서 발기인대회를 갖는다.

지금까지 확보된 발기인 수는 약 1000명 정도인 것으로 알려졌다.

신당 발기인으로는 인기 만화영화 뽀로로의 제작자인 최종일 아이코닉스 대표를 비롯해 2002년 이지스함 도입의 주역인 배형수 예비역 해군 준장, 아프리카 국가 국립병원장을 지낸 최창수씨 등이 있다.

‘잠룡’ 중 한 명으로 일컬어지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서울 종로구 당협위원장)은 이날 새누리당에 탈당계를 공식 제출할 예정이다.


앞서 오 전 시장은 지난달 25일 원외 당협위원장 37명과 함께 탈당 의사를 밝히고 신당 창당에 동참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