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유럽

‘노팅힐’ 에마 체임버스 별세
‘노팅힐’ 에마 체임버스 별세
영화 ‘노팅힐’에서 ‘허니’ 역으로 출연했던 영국 배우 에마 체임버스가 지난 21일(현지시간) 사망했다. 54세.영국 요크셔주 … 2018-02-26
英여왕 패션쇼 깜짝 관람
英여왕 패션쇼 깜짝 관람
엘리자베스 2세(앞줄 왼쪽 두 번째) 영국 여왕이 20일(현지시간) 런던에서 열리고 있는 ‘런던 패션위크’ 행사장을 깜짝 방문해… 2018-02-22
[포토] ‘저도 맹수라구요!’
[포토] ‘저도 맹수라구요!’
20일(현지시간) 프랑스 암네빌의 암네빌 동물원에서 갓 태어난 새끼 백호가 어미 품에 안겨있다. 사진 AFP 연합뉴스 온라인뉴스부… 2018-02-21
영국의 ‘치킨 대란’ 무슨 일?
미국 유명 패스트푸드 업체 켄터키 프라이드 치킨(KFC)이 닭고기 공급 부족으로 영국 매장의 3분의2 이상을 일시적으로 폐쇄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이는 영국 양계 농가의 문제가 아니라 KFC가 준비… 2018-02-21
‘젊은 표’ 구애 나선 英보수당…‘EU 최고 수준’ 학비 낮추나
비싸기로 악명 높은 영국 대학 등록금이 얼마나 떨어질까. 현재 영국 대학 등록금 상한액은 9000파운드(약 1350만원)으로 유럽연합(EU) 내에서 최고 수준이다. 영국 집권당 보수당이 학비 감면 가능… 2018-02-21
메르켈 후계자에  ‘미니 메르켈 ’
메르켈 후계자에 ‘미니 메르켈 ’
메르켈에서 ‘미니 메르켈’로.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19일(현지시간) 자신이 이끄는 기독민주당 사무총장에 최측근인 안네그… 2018-02-21
2만원짜리 훔쳤다가 벌금이 무려 2억 8천만원···양형 이유는
2만원짜리 훔쳤다가 벌금이 무려 2억 8천만원···양형 이유는
독일의 한 남성이 2만원 상당의 물건을 훔쳤다가 2억 8000만원의 벌금을 선고받았다. 이같은 금액은 독일 법원의 절도죄 양형에 … 2018-02-20
“강아지가 독일정부 선택하나”…사민당 당원투표 허점 논란
“강아지가 독일정부 선택하나”…사민당 당원투표 허점 논란
“올해 3살 난 암컷 강아지 리마가 독일 중도좌파 사회민주당에 입당했다. 이 개가 사민당이 다수 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 연합과… 2018-02-20
베를린영화제 남우주연상 받은 집시 배우 생활고 사망
베를린영화제 남우주연상 받은 집시 배우 생활고 사망
2013년 세계적 영화제인 베를린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거머쥔 보스니아 집시 출신 영화배우 나지프 무직이 48세를 일기로 숨졌… 2018-02-20
러시아 남부 교회서 총기 난사… 5명 숨져
러시아 남부 교회서 총기 난사… 5명 숨져
러시아 남부 다게스탄 자치공화국에서 18일(현지시간) 이슬람 극단주의자로 추정되는 무장 괴한이 러시아정교회 예배당에 총기를… 2018-02-20
오스트리아서 열차 충돌… 한국인 2명 부상
오스트리아서 열차 충돌… 한국인 2명 부상
12일(현지시간) 낮오스트리아 남동부 슈타이어마르크주 니클라스도르프역 인근에서 유로스타 열차와 지역운행 열차가 충돌, 1명이… 2018-02-14
“메르켈 ‘좌우 대연정 ’ 합의 대가로 4년간 비정규직 40만개 줄어들 것”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좌우 대연정’을 구성하는 대가로 사회민주당의 기간제 근로계약 제한 정책을 받아들임에 따라 향후 4년 동안 40만개의 비정규직 일자리가 줄어들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 2018-02-14
“英연방, 엘리자베스 2세 후계 논의 시작”
영국연방이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후계를 논의하는 비밀심의에 들어갔다. 여왕이 오는 4윌이면 92세가 되는 점을 고려해 서거 이후를 대비한 것이다. 영국 왕의 자리는 왕위계승 1순위인 찰스(70) … 2018-02-14
엘리자베스 2세 뒤이을 ‘영국연방 수장’ 찰스 왕세자 아닐수도
엘리자베스 2세 뒤이을 ‘영국연방 수장’ 찰스 왕세자 아닐수도
영국, 호주, 캐나다 등 53개국으로 구성된 영국 연방(the Commonwealth)이 엘리자베스 2세(91) 여왕이 뒤를 이어 연방을 이끌 수… 2018-02-13
오스트리아 열차 사고 .. 우리 국민 2명 부상
오스트리아 열차 사고 .. 우리 국민 2명 부상
외교부는 오스트리아 남동부 니클라스도르프역 인근에서 지난 12일 밤 여객 열차 2대가 충돌한 사건과 관련해 우리 국민 2명이 다… 2018-02-13
옥스팸, 아이티 구호 중 ‘성매매 ’ 파문
세계적인 국제 구호단체 영국 ‘옥스팸’(Oxfam) 직원들이 2011년 아이티 대지진 구호 현장에서 성매매를 한 사실이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다. 옥스팸이 그동안 이를 은폐함으로써 성매매 당사자가 … 2018-02-13
러여객기 모스크바 인근 추락 “탑승자 71명 전원 사망 추정”
러시아 모스크바 동쪽 도모데도보 공항에서 여객기 한 대가 이륙 직후 추락해 탑승객이 모두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현지 인테르팍스 통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여객기는 러시아 남부 사… 2018-02-12
“코르시카 특별 지위 인정…자치권 확대는 수용 못 해”
“코르시카 특별 지위 인정…자치권 확대는 수용 못 해”
경제력 높은 ‘카탈루냐’와 달리 극단적 분리독립 불가 확신한 듯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최근 지방선거에서 민족주의… 2018-02-09
獨 메르켈 4기 내각 ‘가시화’
獨 메르켈 4기 내각 ‘가시화’
앙겔라 메르켈(왼쪽) 독일 총리와 마르틴 슐츠 독일 사회민주당 대표가 7일(현지시간) 베를린에서 대연정 협상 타결을 공식 발표… 2018-02-09
佛 ‘바칼로레아’ 33년 만에 대수술
학생·교사 반대… 교장은 찬성 “타인을 심판할 수 있는가?”, “우리가 욕망하는 것이 무엇인지 우리는 항상 알고 있는가?” 난해하고 철학적인 논술 문제로 유명한 프랑스 대학입학 자격시험 ‘… 2018-02-08
독일 대연정 4개월 만에 대타협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이끄는 중도 우파 성향의 기독민주·기독사회당 연합이 7일(현지시간) 중도좌파 성향의 사회민주당과 대연정 구성에 합의했다고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 지난해 9월 24일… 2018-02-08
마크롱의 단기징병제는 ‘예산과의 전쟁 ’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추진하는 단기징병제가 매년 최대 7조원이 드는 막대한 소요예산에 비해 효과가 미미할 것이라고 비관적으로 전망하는 보고서가 나왔다. 그러나 마크롱 대통령은 청… 2018-02-07
건강보험·노동법 충돌에 ‘시한 넘긴 獨대연정’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이끄는 기독민주·기독사회당 연합과 사회민주당 간 ‘좌우 대연정’ 본협상이 당초 마감 시한이었던 4일(현지시간)을 넘겼다. 걸림돌은 건강보험과 노동법 문제인 것으로… 2018-02-06
사상 최고 43㎝ 폭설에 마비된 모스크바
사상 최고 43㎝ 폭설에 마비된 모스크바
4일(현지시간) 기록적인 폭설이 내린 러시아 모스크바 거리에서 불도저가 삽으로 쌓인 눈을 치우고 있다. 기상 관측 이래 최고치… 2018-02-06
3~4일 전 조리음식 데워 주는 ‘미식의 나라’의 불량 학교급식
3~4일 전 조리음식 데워 주는 ‘미식의 나라’의 불량 학교급식
프랑스 파리의 공립학교 학부모들이 ‘미식의 나라’라는 별명이 무색하게 형편없는 학교 급식에 불만을 품고 품질 개선을 요구하… 2018-02-06
핀란드 대통령 69세에 득남
핀란드 대통령 69세에 득남
올해로 69세인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득남했다고 AP통신 등이 핀란드 대통령실을 인용해 보도했다. 니… 2018-02-05
伊 극우당원, 난민에 무차별 총격
伊 극우당원, 난민에 무차별 총격
이탈리아에서 극우정당 당원에 의한 무차별 총격 사건이 발생해 아프리카 출신 난민 6명이 다쳤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3일(현지시… 2018-02-05
이탈리아서 총격 보행자 6명 부상…난민 노린 증오범죄인 듯
이탈리아서 총격 보행자 6명 부상…난민 노린 증오범죄인 듯
이탈리아 중부 도시 마체라타에서 3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한 직후 응급의료팀이 출동, 부상자를 돌보고 있다. 현지 언론… 2018-02-04
폭스바겐 “인간 대상 배기가스 실험, 증거서 빼달라”
독일 자동차 업체 폭스바겐(VW)이 지난해 배기가스 방출 조작과 관련된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최근 실체가 드러난 인간과 원숭이를 대상으로 한 가스 흡입 실험 결과는 증거로 채택하지 말아줄 것을… 2018-02-02
“IS 전투원 50명 이탈리아 잠입”…공포에 떠는 유럽
4명은 유럽 정보기관 주시 인물 인터폴, 작년 伊에 신상정보 전달” 이미 유럽 전역으로 흩어졌을듯 伊 “증거 없고 추정자 이미 적발” 극단주의 이슬람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 소속 전투원 50… 2018-02-02

/

서울Eye - 포토더보기